문성병원

문성병원은 국내 유일의
보건복지부 지정 신경과 전문병원입니다.

뇌전증

뇌사진

뇌전증이란?

뇌는 생각, 언어, 감각, 운동 등의 모든 기능과 신체기관을 관장하는 중요한 부위로서 이러한 기능은 뇌세포들 간의 미세한 전기신호로 이루어집니다.

이러한 전기신호가 적절히 조절될 때 정상적인 뇌의 활동이 가능한데, 어떠한 원인에 의해서든 뇌신경세포가 과도하게 흥분하거나 억제되면 신체의 일부나 전체가 의지대로 움직이지 않고 경련을 보이거나 의식을 잃게 되는 증상을 나타내며 이를 뇌전증발작이라고 합니다.

증상

뇌전증발작은 특징적인 경련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은데 누구나 한번 보면 잊혀지지 않을 만큼 충격적이어서 대부분의 사람들이 그 증상을 알고 있습니다.

  • 때때로 일상생활 중에 수초 혹은 수십 초 정도 바로 직전에 무언가 하고 있던 일들이 필름이 끊어진 듯 생각이 나지 않는 경우가 반복된다.
  • 갑자기 하던 일을 멈추고 눈에 초점이 없이 멍한 상태로 입맛을 다시거나 손을 주섬주섬 거리는 등 반복적인 행동을 한다. 대부분 수십 초 이내에 정상으로 돌아오며 본인은 그런 일을 잘 기억하지 못한다.
  • 의식은 있으나 손발 혹은 신체의 일부분이 수초 내지 수십 초간 떨리는 일이 반복된다.
  • 아침에 일어나서 양치질 하거나 세면 시에 손이나 상체가 움찔하는 증상이 반복된다.

진단

뇌 자기공명 촬영사진

뇌전증의 진단은 위와 같은 전형적인 증상에 대한 자세한 병력 청취가 무엇보다도 중요합니다.

정작 뇌전증 환자는 뇌전증발작의 증상 자체를 기억하지 못하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 이어서 의사와의 상담 시에 증상을 본 주변 사람과 같이 오시는 것이 좋습니다.

그 외에도 뇌파검사와 뇌자기공명촬영과 같은 보조적인 검사가 필요합니다.

치료

 치료후 50~60%는 정상인과 다름없는 일상생활, 20~30%는 약복용으로 정상생활, 10~20%는 난치성

일반적으로 뇌전증 환자의 50~60%는 항경련제 복용으로 뇌전증 발작으로부터 완전히 자유로울 수 있으며 나머지 30%의 환자들도 항경련제 복용으로 일상생활로 복귀가 가능할 정도로 충분히 조절이 가능합니다.

그러나 약 10%의 환자들은 원인에 따라 항경련제 복용에도 조절이 잘 되지 않는 난치성 뇌전증 환자들로, 이 환자들에서는 다양한 수술 방법을 통해 최대한의 뇌전증 발작 조절이 가능합니다.

- 대한신경과학회 발췌(http://www.neuro.or.kr/bbs/?code=general&mode=view&number=13386)

상단으로

  • 보건복지부지정
    신경과 전문병원
  • 의료기관 평가 인증원
    인증 의료기관

대구광역시 남구 성당로 168 (대명동 3037-36) | 대표전화 : 053-659-7000 | 야간진료실 : 053-659-7119 | 팩스 : 053-653-2813사업자등록번호 : 514-82-00053 | 대표자 : 서기란 | 병원장 : 서순천 Copyright ⓒMunsung Hospital. All right reserved.관리자